2017.10.18 [Wednesday]
신동엽 "이영자, 내 중요부위 진짜 만지려…"
초미니 이수경, '허벅지 드러내며 아찔 등장'
김제동 "이문세, 승무원 소개팅 시켜주겠다며…" 굴욕 고백
김나영, 방송 녹화중 "은퇴하겠다" 깜짝 발언
[엔터테인먼트] 봉태규·이은, 지난 해 결별 '12년 연애 종지부'
[스포츠] 강동희-검찰 진실게임 시작, 향후 3대 쟁점은
[종합] 박시후 측, 카톡전문 공개 "A양 임신운운 상식 밖"
[TV/연예]
박규리, 미소년 변신 '잘 생겼다'
마이데일리 홈 > 포토/TV > TV
손예진, 오늘도 여전히 예쁨 '여신이네 여신' [MD동영상]
17-10-12 21:30    

[마이데일리 = 부산 김정수 기자] 12일 오후 부산광역시 해운대구 영화의 전당에서 제22회 부산국제영화제 개막식 레드카펫 행사가 진행된 가운데 배우 손예진을 비롯해 이솜, 안재홍, 최민호, 윤계상, 조진웅이 참석했다.

한편 제22회 부산
국제영화제는 12일부터 21일까지 열흘간 영화의전당, 롯데시네마 센텀시티, CGV센텀시티, 메가박스 등 5개 극장 32개 스크린에서 상영된다. 올해 상영작은 초청작 75개국, 298편이 마련됐다.

[사진 = 부산 곽경훈 기자 kphoto@mydaily.co.kr]
김정수 기자 easeful@mydaily.co.kr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press@mydaily.co.kr
- NO.1 뉴미디어 실시간 뉴스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저작권자 ⓒ 마이데일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MD포토] 손예진 '설명이 필요없는 여신'
 [MD포토] 손예진 '화이트 여신'
 [MD포토] 손예진, '완벽한 미모'
 [MD포토] 손예진, '여신의 발걸음'
 [MD포토] 손예진, '여신의 인사에 심쿵'

마이데일리 인기기사

조덕제 vs 여배우, 평행선 달리는 '그날의 기억'
"혼전순결이었던 오지헌, 신혼여행 가서는…" 후끈
'실내라서 안 추워요' 치어리더, 시선 끄는 핫한 복장
'스포츠 ★가 반한 몸매'…유소영, 완벽 비키니 자태
"내 손톱 문제있어?" 선미, 동성애 논란에 반응이…
'재킷 하나면 땡' 루나, 파격 하의
'각자 스타일 찾았네' 마마무, 한껏
'멋짐이 뚝뚝'…강균성, 몰라보게
 
ID PW 로그인 | 실명확인 | 회원가입
울음
놀람
화남

운영원칙
 
MD칼럼
[고인배 두근시네마]
'여친남친', 놓치기
아까운 대만산 청춘영화
[이승록의 나침반]
'무릎팍' 광희는 대체 어딜 보는 걸까?
[김진성 야농벗기기]
계속 달려온 한국야구, 숨표 한번 찍자
포토 & 영상
 슬라이드
 슬라이드
 슬라이드
 슬라이드
 슬라이드
 슬라이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