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cebook youtube
'EPL 선두' 아스날, 강등권 에버튼에 패배
23-02-04 23:26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김종국 기자] 프리미어리그 선두를 질주하고 있는 아스날이 강등권 경쟁을 펼치는 에버튼에 패했다.

아스날은 4일 오후(한국시간) 영국 리버풀 구디슨파크에서 열린 2022-23시즌 프리미어리그 22라운드에서 0-1로 패했다. 아스날은 이날 패배로 16승2무2패(승점 50점)를 기록해 2위 맨체스터 시티(승점 45점)와의 격차를 벌리지 못했다. 아스날의 조르지뉴는 이날 경기에서 후반 14분 교체 투입되어 아스날 데뷔전을 치렀다.

에버튼은 아스날전 승리로 4승6무11패(승점 18점)를 기록해 울버햄튼(승점 17점)을 18위로 밀어내며 강등권에서 벗어나 17위로 올라섰다.

아스날은 에버튼을 상대로 은케티아가 공격수로 나섰고 마르티넬리와 사카가 측면 공격을 이끌었다. 샤카, 파티, 외데가르드는 중원을 구성했고 진첸코, 마갈량이스, 살리바, 화이트가 수비를 맡았다. 골문은 램스데일이 지켰다.

양팀은 득점없이 전반전을 마친 가운데 아스날은 후반 14분 마르티넬리와 파티 대신 트로사르와 조르지뉴를 투입해 변화를 노렸다.

에버튼은 후반 15분 타코우스키가 선제골을 성공시켰다. 타우코스키는 맥네일의 크로스를 골문앞 헤더로 마무리하며 아스날 골망을 흔들었다. 아스날은 에버튼을 상대로 볼점유율에서 크게 앞섰지만 무득점으로 경기를 마쳤고 결국 에버튼이 아스날전을 승리로 장식했다.

[사진 = 게티이미지코리아] 김종국 기자 calcio@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미숙아' 딸 중환자실 입원 중인데…부모 등골 빼먹는 '철
'고딩엄빠3'에서 미숙아 딸을 둔 철부지 고딩엄빠가 나왔. 22일 오후 방송된 종합편성채널 MBN, K-STAR '고딩엄빠3' 10회에는 19세에 고딩엄빠가 된 20세 동갑내기 부부 김이슬·전준영이 등장했다. 김이슬, 전준영 부부는 전준영 부모의 집...
해외이슈
유명래퍼 식스나인, 화장실서 집단폭행 당해 “응급실 실려가” 충격[해외이슈]
‘흑인 인어공주’ 할리 베일리, “25살 래퍼 남친이랑 일본식당 노부서 데이트 즐겨”[해외이슈](종합)
59살 브래드 피트♥30살 돌싱 보석상, “둘 다 이혼으로 공감대 형성”[해외이슈]
톰 크루즈 딸 16살 수리, “뉴욕서 패션 디자이너 꿈꾼다” 아빠는 양육비만 지원[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편집인 : 이석희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김민희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중구 을지로 11길 15, 408호 마이데일리 (수표동, 동화빌딩)(우: 04543)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